남양주시 다산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정순옥, 이하 협의체)는 지난 17일 열린 ‘왕숙천 문화제’에서 커피 등의 음료를 판매하고 얻은 수익금 전액(1,009,590원)을 21일 기부했다.

최근 수원 세 모녀 사망사건 등 사회적 고립으로 사망하는 사례가 사회적으로 이슈화됨에 따라 협의체는 왕숙천 문화제에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자 ‘주변 어려운 이웃을 알려주세요!’ 홍보 캠페인 부스를 운영했다.

또한, 관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왕숙천 문화제의 수익금을 기부하기로 했으며, 이번 기부금은 관내 취약계층이 밀집돼 있는 임대아파트 거주자 등의 고독사 예방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다산1동 협의체 정순옥 위원장은 “많은 시민이 참여하는 왕숙천 문화제를 통해 선제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라며 “작은 정성이지만 홀로 힘겨운 삶을 보내고 있을 어려운 이웃에게 이번 기부가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승복 다산행정복지센터장은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주신 협의체에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다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